본문 바로가기
남자향수/Casual

[남자향수] 이세이미야케 로디세이 옴므 솔직한 후기

by 366일 2013. 2. 15.

제가 올리는 향수 후기는 지극히 개인적인 경험에 기댄 글입니다. 전문가의 의견과 많이 다를 수 있지만, 경험에서 우러난 솔직한 후기이므로 도움이 많이 되리라 조심스레 추측해봅니다. ^^

구성은 크게

1. 접하게 된 계기

2. 첫 인상

3. 향기

4. 주변반응

으로 되어 있습니다.

향수 구매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

향수 : 이세이 미야케 로디세이 옴므

접하게 된 계기

 

24살에 구입한 향수이다. 이때 외모에 대해서 질풍노도의 시기였기 때문에 향수에도 상당히 관심이 많았다. 하지만 당시 수능공부를 하고 있어서 향수를 시향 하러 다니기에는 뭔가 시간이 촉박했다. 결국 난 인터넷에서 열심히 검색한 후 추천 글이 가장 많은 향수를 사기로 결정했다.

그놈이 바로 이세이 미야케 로디세이 옴므

이름 한번 어렵다.

나쁜 머리로 이세이이세이 뭐였더라 이러면서 검색을 해서, 인터넷으로 주문을 했다.

인터넷으로 향수를 산건그때가 처음이었다.

 

 

첫 인상

 

3일뒤에 집에 도착해 있는 향수는 피라미드 처럼 생겨서 굉장히 우아한 자태를 뽐내고 있었다.

녹색빛깔이 간지나게 도는 것이 뭔가 멋져보였다.

이게 이 향수 병의 느낌이다.

뭔가 홍콩에서 우뚝 서있을 만한 새로 건축된 빌딩?

촉감은 뭔가 오돌토돌하면서도 매끈하다. 사포로 살짝 갈아놓은 유리의 느낌이랄까?

아래 사진에선 잘 보이지 않지만, 유리는 투명한것 같은데 액체는 연한 녹색으로 보인다.

 

 

향기

 

우선 향의 공식적인 구성을 알아보면

 

Top: 유자

Middle: 계피, 넛멕

Base: 샌달우드

으로 되어 있는데

당연히 무슨 향기인지 전혀 감이 안온다. (적어도 나는…)

 

평범한 막코를 대표하여 아주 서민적으로 느낌을 묘사하자면

 

우선 첫 향은 살짝 남자스킨향이 난다. 하지만 목욕탕의 남자 스킨 로션 향보다는 훨씬 가벼운 느낌으로 나쁘지 않다. 쎄하다는 느낌보다는 시원하다는 생각이 든다. 몇 분 지나면 남자 특유의 스킨향(?) 쎄한 느낌은 조금 가라앉는다. 이때 가장 비슷한 과일향을 찾는다면 유자+레몬의 느낌일 것 같다. 이제서야 Top노트가 유자향이 난다는게 조금 이해가 갈 것 같다.

향은 무겁지 않다. 뭐랄까남자스킨향이 나면서 가벼운 느낌의 향이다. 가볍고 톡 쏘는, 시원한 느낌이다. 부드럽다는 말은 이 향수에 적합하지 않아 보인다.

그래.. 가벼우면서 톡 쏘고, 시원한 느낌의 향이다.

시간이 지나면서 냄새가 차분히 정리되면 처음에 보여줬던 시원함과 탁 쏘는 향은 확 없어진다. 대신 약간 달달하게 변해서 이전보다 차분히 가라앉은 향이 난다. 탑노트의 향이 위에 붕 떠있는 느낌이었다면 어느정도 시간이 지난 후에는 좀 더 달달해지면서 차분히 가라앉는 느낌이다. 지구에 비유하자면 대기권은 유지하되 위에서 아래로 궤도를 낮춘 상태라고 할 수 있겠다.

향이 막 좋다는 느낌은 들지 않았는데 이정도면 충분히 무난하다고 생각했다.

 

주변 반응

 

왼손 칙- 오른손 칙- 비비고 목에 착-

향수로 열심히 꽃 단장 후 자신감 있게 학원에 들어갔다. 강의실에 들어가고 나는 도도한 표정으로 책을 꺼내서 공부를 했던 것 같다. 그리고 동생들이 하나 둘씩 들어왔다. 나는 매우 자신감 넘치는 표정으로 동생들의 반응을 기대했다.

예를 들면.. “와 좋은 냄새 나지 않냐?” “이거 무슨 냄새야?” 이런 반응 말이다.

 

그리고 실제로 동생들이 그런 반응을 해줬다.

 

~! 이거 무슨 냄새야?”

 

난 속으로 웃었다. ….. 짜식들 숨길수 없는 내 매력에 너희들은 빠지고 말거야

그리고 동생들의 말이 이어졌다.

 

완전 할아버지 냄새 나 이게 뭐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누구야

이게 무슨 냄새야 완전 아저씨 냄새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누가 우리 아빠 향수뿌리고 왔어 ㅋㅋㅋㅋㅋㅋㅋㅋ

 

내 표정은 굳어졌고, 동생들은 나를 쳐다보기 시작했다.

왜냐하면…… 그때 내가 유달리 일찍가서 강의실에 나 말고 몇 명 없었거든….

나는 얼른 화장실에 갔다

그리고 울면서 비누로 손목을 벅벅 닦았다.

……그 뒤로 난 그 향수를 쓰지 않는다. 블로그나 지식인 등에서 이 향수를 추천하는 사람을 보면 그냥...할말이 없다.  이 사람들….. 써보기는 하고 후기를 올리는 걸까?

사실, 향수란게 나만 맡는 것이 아니라, 남들도 향기를 맡는다. 그만큼 내가 뿌린 향수가 주변 사람들에게 미치는 영향도 무시할 수 없는 것이다.

 

 

한줄요약

난 이 향수가 나쁘다고 생각하지 않았으나... 몇일 동안 주변 사람들의 반응이 완전 별로

 

네이버 이웃추가 해서 새글 편하게 알림받기


내용이 마음에 드시면 공감를 눌러주세요

더 좋은 글을 쓰는데 도움이 됩니다 ^^

댓글73

    이전 댓글 더보기
  • 향수매니아 2014.04.16 16:32

    20대 초반부터 모으기 시작해서 40 초반까지 100여개 정도 모았는데

    나이 먹으니 실제로 사용하는 향수는 10개 정도 뿐이고 로디세이 옴므는 나도 별로.

    유자향도 상큼함 보다는 좀 가라앉은 느낌을 주고 파우더리 한 향이 사람을 짓누르는 듯한

    느낌을 주는것 같아 개인적으로 별로 안좋아 하는 향수임. 개인적으론 알뤼르 계열이 참 맘에

    드는데 초보자들에게 추천하기엔 가격이 좀 있다보니 애매하긴 하네요.
    답글

    • 366일 2014.04.17 01:16 신고

      안녕하세요 향수 매니아님, 지금까지 100여개의 향수를 모으셨을 정도면 향수 사랑이 정말 대단하시네요. 저는 그저 전달을 해드리는 역할을 하고 있을 뿐이므로, 저보다도 내공이 훨씬 대단하단 생각이 듭니다 ^^

      앞으로도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 xyli 2014.04.25 22:28

    10년 전쯤 샀던 기억이 나네요.. 저 역시나 상큼함을 기대하고 샀는데..

    전 매운향이 먼저 코를 찌른 느낌이어서..ㅋㅋ

    그게 계피였군요..ㄷㄷ
    답글

    • 366일 2014.04.26 01:00 신고

      몇주전에 뿌려본 적이 있는데요. 제가 직접 맡을때는 오히려 잘 모르겠다가도 남들에게 퍼지는 향기가 그렇게 아저씨 같나봐요...^^

  • A.c. 2014.05.06 22:26

    저도 언젠가 이 향수 시향해본적이 있는데요. 인터넷 후기만 보고 나름 기대하고 시향했더니 진짜 강한 남자 스킨 냄새가 확 퍼지는 바람에 ㅋㅋ 그리고 시향지를 나중에 맡아봐도 딱히 매력있거나 그런건 아닌거 같더라구요 사려던 마음 접고 다른거 보러 발걸음을 옮겼던 기억이 나네요
    답글

    • 366일 2014.05.07 13:05 신고

      이게 사실 옛날에 정말 대박을 쳤던 향수인데 말이죠. 그래도 일본 브랜드에서 이러한 인지도를 가진 향수가 나온다는건 조금 부러운 일인 것 같아요. 한국도 얼릉 그런 브랜드가 나왔으면 싶네요 ^^

      사려던 마음 접고 돌아가던 발걸음에 어찌 좋은 녀석은 찾으셨는지요? 아쉬운 발걸음인 만큼 왠지 좋은 녀석을 찾았을 것 같단 생각이 듭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 A.c. 2014.05.07 18:58

      스티브 잡스의 검정 터틀넥이 이세이 미야케라고 하던데 어찌보면 향수도 잘 만들어낸거 보면 대단한 브랜드인거 같기도 해요 본인의 취향에 안맞는건 어쩔수 없지만요 ㅋㅋ 한국에서도 언젠가 좋은 향수가 나오지 않을까 저도 기대해봅니다
      그날은 딱히 뭘 사거나 하진 않은거 같네요 외국 공항이라 가격도 좀 더 비싸기도 했구요 역시 향수는 왠만하면 한국 면세점에서 사는게 제일 싼거 같아요

    • 366일 2014.05.07 23:11 신고

      저는 요즘 향수 고르는데 더 큰 어려움에 빠졌습니다. 막... 여러가지가 욕심나서 어떤 한개를 고르지 못하겠어요 ㅋㅋ 면세점 가도 그냥 구경만 할 것 같기도 하고..하지만 가보고 싶네요.

      스티브 잡스의 터틀넥이 이세이 미야케였군요. 스티브 잡스가 한건 다 화제가 되는걸 보니 참 대단한 사람이란 생각이 드네요. 하긴 스마트폰을 대중화시켰으니... 어쨌든 비가 추적추적 오기 시작하는데 좋은 밤 되시길 바랍니다 ^^

  • 칸나 2014.12.08 07:32

    안뇽하세요~ 블로그 탐험다니다가 요기로 또 왔어요>< 저 이글 너무 좋아해요~ 주변 반응이 너무 재미있어서 보고 싶을 때마다 꺼내보는? 글이에요:) 366일 님께서 7년 전에 쓰신 글이라고 하신 것 같던데 전 이게 왜 이렇게 좋을까요?:)흐흐흐
    언제나 좋은하루 되시구요! 겨울인데 따뜻하게 입고 다니셔요! 366일님 한테는 366일 좋은 향기가 나서 인기 많으실거 같아요>< 저는 366일님 답글 너무 좋아요~~항상 답글 감사합니다!
    답글

    • 366일 2014.12.08 11:37 신고

      블로그 초창기, 아주 초창기에 재미삼아 썼던 글이지요...ㅋㅋ 블로그가 이런 형태로 진화될지도 모르구요. 지금보니 낯뜨겁네요. 이런 숨겨진 글을 꺼내보시다니! 뭔가 민망합니다 ㅎㅎ

      저는 맨날 향수뿌리고, 포스팅하고, 적고 그래서 그런지 포스팅 작업 아니면 오히려 향수를 쉬게 되더라구요. 그래서 데일리로 부담없이 뿌리기 좋은 편안향을 찾아야 되는가 싶기도 하구 ㅎ 막 향기나는 남자는 아니랍니다. 저도 칸나님 댓글 너무 좋아요~! 좋은 하루 되세요 :)

  • 쁘띠데빌 2014.12.08 17:30

    댓글보다가 읽게 됐는데 할아버지냄새라니ㅋㅋㅋㅋ지갑은 당분간 잘 단속하려고해요. 지금 있는 향수만 다 사용하는데도 오랜시간이 걸릴테니까요ㅎㅎㅎ
    답글

  • 괴도키드 2015.02.18 21:50

    옛날 글이지만 366일님의 글을 찾아보니 재미가 쏠쏠하네요. 향수 입문자로서 글, 댓글, 답글 모두 도움이 많이된답니다 ㅎㅎ
    답글

  • 딘딘 2015.09.09 13:31

    저도 굉장히 비슷한 경험을 한적이... 고등학생 때 뿌리고 갔었는데 이상한 냄새 난다고 수군거림 들었던 적이 있습니다. 그 뒤로 한동안 안썼다는...
    답글

    • 366일 2015.09.09 15:44 신고

      ㅋㅋㅋ 오히려 저는 이 향수 이상한지 잘 모르겠던데, 당시에 제 주변 동생들이 어려서 그랬나봐요 ㅠㅠ

  • 2017.07.06 23:14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kkeujukyim 2017.08.16 08:57

    허걱. 시판되는 남자 향수 중 가격대 무난한 축에서는 제가 가장 좋아하는 향수에요. 시트러스/우드 계열을 좋아해서 그런가봐요 (샌달우드 말고요. Creed Original Vetiver, Royal Oud, Aventus가 최애 중에 들어요). 이렇듯 취향은 참 다른가봐요. ^^
    답글

    • 366일 2017.08.16 19:31 신고

      이거 5년전에 쓴 글이라서...ㅠㅠ.... 지금 맡으면 또 많이 달라져있을 것 같아요 ㅎㅎ 이세이 미야케 로이세이 옴므 사용할때는 20살로 너무 어리기도 했으니까요.

      생각난김에 한번 뿌려봐야겠네요! 예전에 쓴 철없는 글임에도 불구하고, 취향차이라고 너그럽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후덜 2018.05.31 18:46

    제가 너무 좋아하는 366일 향기나는 블로그에서 가장 충격적인 후기네요. 정말 사랑하는 향수 중 하나인데
    답글

  • 2018.09.05 21:56

    남편이 이것만 쓰는데 향이 너무좋아요..섹시하고 성숙하면서 무겁지않은 넘좋은 향! 탑은 좀 구린데 베이스가 너무향긋해요 체취와 섞이니까 체취차이일까요 ㅠㅠ 충격 리뷰! ㅎㅎㅎ
    답글

  • 우연 2019.04.06 09:48

    ㅋㅋㅋㅋ 이거 다시 한번 리뷰해 주실 생각 없으신가요? 요즘 쓰시는 포맷과 글솜씨로, 예전 남들한테 반응 안좋았던 기억 말고 지금 366님의 취향 그대로 쓰신 리뷰가 보고 싶어요 ㅎㅎ
    답글

  • ㅋㅋ 2019.09.21 15:59

    로디세이 우먼도 써주셨음 좋겠어요!!ㅎㅎ
    답글

  • 하라하 2020.02.16 11:30

    저도 로디세이 우먼 궁금해요!!
    답글

  • 와릴료 2020.03.15 14:09

    저도 우먼이 넘 궁금하네요 !! 😁😁
    답글

  • ㅋㅋㅋㅋㅋㅋ 2020.04.01 22:48

    생각없이 읽다 웃고갑니다ㅋㅋㅋㅋ사기 전에 이 글을 봤더라면 좋았을것을..
    답글

  • ㅋㅋㅋㅋ 2020.05.27 18:11

    ㅜ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최애향수인데,, 그런반응이군옄ㅋㅋㅋㅋㅋㅋ,,,,저도 스무살중반적 쓰고 지금도 쓰는데,,
    답글

  • songgum7 2020.10.28 09:38

    갑자기 향수... 바람에 맘속에 일어서 여기까지 왔네요.
    우리 화장품 오디세이와 완전 다른 거겠죠. 일본에서 생겨난 거니까요.
    아재 느낌이라... 아재라서 사용해볼까요? ^^
    하나씩 접해보려구요. 피부관리도 간단하지만 스킨, 로션은 발라야겠네요...~~
    답글

    • 366일 2020.11.05 14:13 신고

      화장품 오디세이를 접해보지 못해서 모르겠지만, 요즘에도 충분히 완성도 높은 향기가 날 것 같습니다. 스킨 케어 제품도 관심이 많으시구나...! 살짝 노트에 적고 갑니다 ㅎㅎ 좋은 하루 되세요~!

  • 순네 2020.10.28 17:39

    366님의 대댓글들 너무 귀여우세요ㅎㅎ
    이 시기면 전 고등학교 문턱을 넘기 전이네요
    이쯤 블로그에 쓴 글을 보면 하...
    대부분 비공개 걸어놓았는데 가끔 전체공개로 되어있어서 댓글이라도 달리면 얼마나 민망한지ㅎㅎ
    물론 366님 글은 제글에 비하면 풋풋하고 잘 쓰신 글이지만요

    이세이 미야케,
    남친과 썸 타던 시절에 홍대 드럭스토어에서
    "이거 좋다 남자꺼도 있네 커플향수로 써도 되겠다" -저
    "그래? 그럼 같이 살까?" - 남친
    라는 말들을 오가게 한 향수입니다ㅎㅎ

    청순, 청아의 대명사인 이세이 미야케지만
    감출 수 없는 이성적 매력을 가진 제 남친에게도 왠지 모르게 잘 어울릴 것 같은 향이었어요

    여름, 첫사랑 또는 연애초기, 설렘, 은근히 섹시
    제게 이세이 미야케는 이런 이미지였어요
    여자향수도 마찬가지구요
    담에 한번 꼭 다뤄주세용😊
    답글

    • 366일 2020.11.05 14:15 신고

      오오 순네님~! 이세이 미야케가 청순, 청아의 대명사였군요! 그래서 특유의 가벼운 오렌지 향기랑 워터리한 경쾌함이 잘 섞인 것들이 왜 그렇게 나오고 있는지 이해가 되네요

      여성버전은 시간이 없어서 미처 다루지 못했었는데 개인적으로 굉장히 좋다고 느꼈거든요~ 순네님의 섹시함을 소화하기엔 약간 청아했던 것 같기도 했지만, 또 가만 생각해보면 순네님이라면 특유의 색깔로 잘 소화하실 것 같기도 합니다 ㅎㅎ

      글마다 남자친구분에 대한 사랑이 듬뿍 묻어나는 것 같아서 너무 재밌네요~! 이래서 사랑이야기랑, 사랑소재의 드라마, 영화가 계속 나오나봐요. 보기만해도 재밌어.........

      뜬금포지만 순네님의 비공개 글들도 궁금하군요 ㅎㅎ 지금 보면 아마 이불킥하는 그런 글들일까요?? 또 그런 글의 매력이 있으니까요

      갑자기 날씨가 추워졌는데 좋은 하루 보내세요 순네님~~!

  • 양파볶음 2021.09.11 08:27

    옴므는 뿌리고 난 뒤 첫 향이 센 편이라서 호불호가 강하더군요. 다만 한 시간 정도 지난 뒤에 퍼지는 은은한 우드 향은 안정감있고 좋더군요.

    어떤 여성분은 자기가 싫어하는 냄새라고 극혐하던데ㅋㅋㅋㅋㅋ;;;

    어떤 분은 자기가 너무 좋아하는 향이라고 친근하게 다가오더군요ㅋㅋㅋㅋ

    여친 혹은 아내가 좋아하는 취향이 아니라면 비추. 굳이 사용한다면 밖에 나가기 한 시간 전에 뿌리는 게 좋을 듯 합니다.
    답글

    • 366일 2021.09.13 18:06 신고

      안녕하세요 양파볶음님~!
      이 글은 제가 멋모를때, 너무 철없는 어린시절에 어린마음으로 쓴 글이라서 ㅠ.ㅠ...

      우선 말씀하신 것 처럼 취향에 따라서 반응이 달라지는 것 같습니다~ 20대 중후반 이상분의 여성분들에게 특히 더 반응이 좋은 것 같아요!

      그리고 그것과 별개로 향기가 마음에 드신다면, 충분히 멋지고 좋은 향수이니까 편하게 데일리로 뿌리고 다니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D